Choose
Language

  • Korean
  • English
  • Chinese
  • Japanese

생생한 호주 소식

워홀러들에게 최저임금 지급하던 한인 고용주 적발

hellowh
2018.03.05 23:14 685 0

본문

매    체: 뉴스메일

보도일자: 2015.7.29

원문기사: http://www.sbs.com.au/yourlanguage/korean/ko/content/news-mail-beondabeogeu-hanin-eobju-weoholreo-jigweondeulege-28600-mi-jigeub?language=ko

저 임금을 지급하는 한국 레스토랑 업주에 대한 소식은 이제 호주 한인들 만이 아는 얘기가 아닙니다. 호주 주류 언론들도 자주 이 소식을 보도하곤 하는데요. 이번에는 번다버그에서 한인이 운영하는 한 스시 집이 또 다시 워킹 홀리데이 청년들에게 법정임금에 채 미치지 못하는 임금을 지급한 것이 공정근로 옴브즈맨의 레이다에 잡혔습니다. 이 업주는 직원들에게 총 28,600 달러의 임금을 지급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번다버그에서 노xx 스시 레스토랑과 3개의 테이크 어웨이 스시 샵을 운영하는 강xx 씨는 직원들에게 법정 최소 임금에 미치지 못하는 시간당 $14를 지급해 왔습니다. 물론 연금 지급이나 시간에 따른 페널티 레잇 적용 또는 주말 근무 수당 또한 포함돼지 않았습니다. 법에 따르면 이 워홀러들은 최소 시간 당 $21.65에서 $25.13를 받아야 했지만 이들이 받은 임금은 $14에 지나지 않았습니다.

게다가 강 씨는 매일 $12를 식사비의 명목으로 직원들의 임금에서 불법적으로 제하기도 했는데요. 직원들이 가게에서 음식 또는 음료를 먹든, 마시든지의 여부에 관계없이 이 금액은 제해졌습니다.

이 업주는 공정근로 옴브즈맨의 조사에서 이 사건을 신고한 워홀러 직원들을 문제아라고 칭해 더 큰 논란이 됐는데요.

자세한 소식은 지난 23일에 보도된 번다버그 뉴스 메일 기사를 통해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http://media.sbs.com.au/audio/korean_150729_429169.mp3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제목
hellowh 2018.03.05 583
hellowh 2018.03.05 590
hellowh 2018.03.05 560
hellowh 2018.03.05 588
hellowh 2018.03.05 686
hellowh 2018.03.05 571
hellowh 2018.03.05 527
hellowh 2018.03.05 582
hellowh 2018.03.05 491
hellowh 2018.03.05 651
hellowh 2018.03.05 550
hellowh 2018.03.05 500